안녕하세요 함소아한의원노원점입니다^^

 

오늘은 소한(小寒)인데요. 양력으로는 해가 바뀌고 

처음 오는 절기입니다.

대한이 가장 추운 절기이지만

오히려 요즘이 더욱 추위가 매서운 것 같습니다.

 

옛말에 '아이들은 춥게 치워야 한다'는 말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 말은 '차갑게 키워라'와는

다른 말이에요. 

실내 온도가 25도 이상 되거나

찬 바람 한번 맞을 일 없이 

덥게 키우지 말라는 이야기입니다. 

등, 배, 발과 소화기는 항상 따듯하게 하고

머리와 가슴을 시원하게 해주는 것이

겨울 건강 챙기기의 기본입니다! 

그래서 소한 무렵에는

아이를 너무 덥지 않도록 해 주고

찬 기운을 이겨낼 수 있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외출하기 어려운 시기이니 만큼

집에서 간단한 마사지나 체조 등으로

아이 체력을 길러주시는 것도 좋습니다. 

또한 이 무렵에는 아이들이

단순한 감기인 줄 알았는데

나을만하면 다시 걸려서 

축농증까지 생기거나

목이 붓고 열이 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양기가 약한 아이들의 경우

찬 기운을 이기지 못하고

감기를 잘고 있거나

열감기, 폐렴, 장염 등 잔병치레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런 아이들에게는 겨울엔 뜸만 한 것이 없습니다.

함소아한의원노원점에서는 

호흡기와 관련된 혈자리에

따뜻한 기운을 흡수시켜

찬 기운을 이겨내도록 도와주는

겨울뜸 치료를 진행하게 됩니다. 

 

이 외에서도 집에서는 따뜻한 한방차를 

자주 마셔주는 것도 좋습니다.  

[ 파뿌리 한방차 ]

'파뿌리'는 한방에서 '총백'이라고

합니다. 가벼운 발한 작용이 있어

땀을 내주고 기침, 가래를 가라앉혀줍니다.

 

미생물에 대한 항균 작용도 있어

평소 자주 마시면 감기 예방에도 좋습니다. 

[ 유자차 ] 

유자에는 레몬보다 3배나 많은

비타민C가 들어있어 감기 예방과

피로 해소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 대추차 ]

한방에서는 '대조'라고 불리는

대추는 단백질과 당류, 유기산, 비타민,

칼슘 등이 풍부하며 피로 해소와

감기 예방에 도움을 줍니다. 

 

한방차와 함께 신맛이 나는

음식을 평소에 자주 먹어주면 좋습니다.

 

신맛은 몸 안에 흩어진 기운을 

모아주는 효과가 있어 진액을 

배꼽 아래로 모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신맛이 나는 대표적인 음식은

매실, 오미자, 모과, 산수유, 귤 등이 있습니다. 

 

특히 비타민C가 풍부한

성장기 아이들의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하여 소한 무렵, 겨울 감기를 이겨내는데

도움을 줍니다. 

 

함소아한의원노원점이 알려드린

소한, 추위에 도움되는 건강 관리법과

한방차로 무탈하게 지내길 기원합니다^^

 

 

by 예봉아빠 2021. 1. 5. 11:08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