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생한 아이 질환 정보

[함소아한의원노원점]콧물 흘리는 아이, 아기 비염의 원인과 치료법은?

by 예봉아빠가 들려주는 육아 생생 정보 예봉아빠 2020. 11. 19.

안녕하세요 함소아한의원노원점입니다^^

 

오늘은 추적추적 비가 오고 

바람이 많이 부는 날씨입니다. 

 

이런 날에는 아이들이

훌쩍훌쩍 콧물을 흘리며 

비염 증상으로 아이들이 

힘들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통 비염이라 하면 아침저녁으로 

뚝 떨어지는 차가운 공기 때문에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요즘처럼 마스크도 잘하고 외출도

많지 않은 시기에 갑자기 콧물, 코막힘,

재채기 등의 비염 증상이 심해졌다면

차가운 공기가 코 점막에 자극을 주어

과민반응이 나타나 코의 기능을

제대로 못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콧물, 코막힘 증상은 아이의 숙면,

식욕, 성장에도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특히 치료와 관리가 중요합니다. 

 

아이 비염 어떻게 관리해 줘야 할까?

 

1. 기상 후 체조와 따뜻한 물 마시기

한랭 자극에 예민하게 반응하는

비염의 특징은 물처럼 맑은 콧물을

흘리거나 맑은 콧물을 동반한 재채기,

코막힘 증상 등이 나타납니다. 

 

그리고 건조한 대기로 인해 코 점막이

건조해지니 아이가 자꾸 코를 후비고

만져 점막이 갈라지고 코피가 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코 점막이 스스로 적당한

온도와 습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기능을 회복해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새벽 기온이 뚝 떨어지는 요즘 날씨에는

잠자리에서 일어나 바로 거실에 

나서지 말고 자리에서 기지개를 켜는 등

가볍게 스트레칭을 하여 몸을 따뜻하게

덥힌 후 침실 밖으로 나가는 것이 좋습니다. 

 

2. 수면양말을 신어 혈액순환 관리하기

코가 막히면 호흡 조절에 관여하는

비강 내 수용체들이 외부 자극에

둔감해지고, 이는 비강 반사를 감소시키는데

 

그로 인해 코막힘이 점점 더 심해지면

입으로 숨을 쉬는 구개 호흡을 하게 됩니다. 

 

이를 개선하려면 취침 시 코막힘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자기 전에 족욕을 하거나

수건에 뜨거운 물을 부어 따듯한 김을

코로 들이마시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발이 찬 아이라면 수면양말을

신게 하여 발을 따뜻하게 하는 것도

도움을 줍니다. 

 

함소아한의원노원점에서는 

가을, 겨울에 유독 심해지는

비염은 한약 처방을 주로 하게 됩니다.

 

또한 침, 뜸, 부항 치료를 통해 효과를 더욱 

좋게 하도록 돕습니다. 

 

동일한 증상의 비염이라도 

더위를 많이 타는 아이인지

추위를 많이 타는 아이인지에

따라 처방을 달라지며, 콧물과 

코막힘이 심한 정도에 따른 

처방 또한 다릅니다. 

 

아이 개개인의 체질과 증상에 맞는

맞춤 처방과 치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0